벌거벗고 껴안은 트럼프와 푸틴.. 美뉴욕 옥외광고 논란

인쇄+ 100%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알몸으로 꼭 안고 있는 광고가 등장해 화제에 올랐다. 특히 트럼프는 임신한 모습으로 묘사돼 일각에서는 도를 넘었다는 비난도 제기되고 있다.

최근 미국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 현지 언론은 지난 밸런타인데이(14일) 저녁 뉴욕 빌딩 벽에 트럼프를 뒤에서 안고 있는 푸틴의 모습이 광고로 등장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뉴욕 시내 총 세 곳의 빌딩 벽에 등장한 이 프로젝션 광고는 마치 남녀 부부같은 트럼프와 푸틴의 애정 어린 모습을 담고 있다

인쇄+ 1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