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한인회관 99년 리스 계약 등기 전격 취소

인쇄+ 100% -

뉴욕시 재정국에 등재되어 있던 뉴욕한인회관 99년 리스 등기가 전격 취소되어 눈길을 끌고있다.

15년 4월 민승기 전 뉴욕 한인회장과 미국 맨해튼 부동산 업체인 ‘이스트 엔드 캐피털 파트너스’(‘이스트 캐피털’)이 체결한 ‘뉴욕 한인회관 99년 리즈계약’이 종지부를 찍었다. 뉴욕시 재정국 부동산 등록 서류 조회시스템인 ‘등록정보자동화시스템’(ACRIS) 확인결과 지난 4일부로 ‘리스 종료’(Termination of Lease) 공고문이 게시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지난 2일자로 작성된 공고에 따르면 뉴욕한인회가 뉴욕시재정국 산하 등기국(Office of Register)에 등록 취소를 요청하는 진정서를 제출했고, 이를 뉴욕시가 받아들이면서 등록취소가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현 뉴욕학인회 김민선 회장은 진정서에서 주법원 판결에서 뉴욕한인회장 당선자로 인정받은 사실을 밝혔으며 민 전회장이 탄핵된 과정을 설명하면서 이번 99년 리즈가 회장 자격 상실 이후 체결된 허위 계약 체결임을 설명했다. 뉴욕한인회는 7일 기자회견을 열고 자세한 내용을 밝힐 계획이다.

헤이코리안

인쇄+ 100% -